한국 웹 20주년 컨퍼런스 – 참관후기 및 청취세션 다이제스트 #3

지난 포스팅에서 소개한 한국 웹 20주년 국제 컨퍼런스의 오후 세션 5개에 이어, 이번 포스팅에서는 마지막 4개의 세션에 관하여 다룹니다. 첫 포스팅에서 말씀드렸던 것과 같이, 이 포스팅의 내용은 발표 전체의 흐름 또는 발표자의 의도와는 다를 수 있습니다.

Continue reading

한국 웹 20주년 컨퍼런스 – 참관후기 및 청취세션 다이제스트 #2

지난 포스팅에 이어서, 이번 포스팅에서는 한국 웹 20주년 국제 컨퍼런스의 오후 세션들 중에서 제가 청취한 세션 중 앞에서부터 5개의 세션에 관하여 다룹니다. 지난 포스팅에서 언급하였던 이유로, 이 포스팅의 내용은 발표 전체의 흐름 또는 발표자의 의도와는 다를 수 있습니다.

Continue reading

한국 웹 20주년 컨퍼런스 – 참관후기 및 청취세션 다이제스트 #1

대한민국에 웹(Web)을 소개한 주역들이 20년만에 모여 조직한 한국 웹 20주년 국제 컨퍼런스가 지난 10월 17일 세종대학교에서 있었습니다. 2014년의 IT 업계는 빅데이터에 대한 열기가 진정세를 보이면서 큰 이슈 없이 조용히 지나가는 분위기였는데요, 하반기에 이렇게 대규모 컨퍼런스가 열리면서 아쉬움을 달래주네요.

한국 웹 20주년 국제 콘퍼런스: 오전 해외 패널 인터뷰 현장

한국 웹 20주년 국제 컨퍼런스: 오전 해외 패널 인터뷰 현장

금번 행사는 트랙 3개가 동시에 진행되는, 비정기 컨퍼런스치고는 상당히 큰 규모로 열렸습니다. 연사들 중에는 CSS 창시자 호콘 뷔움 리, 자바스크립트 창시자 브렌던 아이크 등, 평생에 다시 현장강의를 들을 수 있을까 싶은 분들도 다수 있었습니다. 개인적인 견해입니다만, 내용면에 있어서도 그동안 제가 참관해왔던 콘퍼런스들과 비교할 때 높은 퀄리티를 보여주었다고 평가하고 싶습니다.

이번 포스팅에서는 금번 행사에서 제가 청취했던 세션들의 내용 중 제가 관심있게 보았던 내용을 간추리고, 그에 대하여 제가 어떤 의미를 부여했는지에 관하여 이야기하고자 합니다. 다만, 현장에서 메모할 때는 저에게 인상적이었던 부분을 중심으로 선별적으로 정리하였고 세션 또한 제 흥미를 좇아 찾아갔기 때문에, 이 포스팅의 내용은 발표 전체의 흐름 또는 발표자의 의도와는 다를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.

Continue reading